어벤져스 주인공들의 관계를 알면 더 재미있다.

간만에 문화생활하고 왔습니다. 피곤에 찌든 일상에서 잠깐 탈출해서 주변사람들과 영화 관람하는 것으로 많은 충전이 되는군요. 그동안 쭉 기다려온 영화 어벤져스! 마블의 인기 슈퍼히어로 캡틴 아메리카, 헐크, 아이언맨, 토르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 어벤져스에 나온 슈퍼히어로들은 최근 4년동안 모두 영화화 되었던 인물들입니다. 2008년 인크레더블 헐크와 아이언맨들 시작으로 2011년에 토르와 퍼스트 어벤져 캡틴 아메리카가 상영되었죠. 각 영화를 보면 주인공들과의 연결고리가 은근히 많이 숨어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어벤져스에서 처음 모였지만 다소 어색함은 덜하더군요.(물론 팀워크는 초반에 꽝이었죠.ㅋ)

어벤져스를 보신분들이라면 과거에 주인공들끼리 무슨 연결고리가 있는지 궁금증이 생길겁니다. 그래서 슈퍼히어로들의 영화를 다시 보고싶은 충동을 일으키죠.(퍼스트 어벤져, 캡틴 아메리카를 보는 것은 비추 입니다. -_-)

그래서 간단히 어벤져스를 제대로, 그래고 머리아프지 않게 감상하려면 주인공들에 대한 짧은 사전지식이 필요합니다. 스포를 우려해서 굉장히 간단하게 정리하고 넘어가도록 하겠습니다.


영화의 간략한 스토리는 이러합니다. 토르의 동생이었던 로키가 지구에 있는 신의 보물 큐브를 이용해서 외계의 군대를 지구로 불러와 한 판 전쟁을 일으킵니다.(토르와 로키는 신의 세계 아스가르드 사람입니다. 즉 신이죠. 토르와 로키의 관계는 아래에서 다시 언급하겠습니다.) 이를 막기위해 쉴드는 캡틴 아메리키, 아이언맨, 헐크, 토르, 블랙위도우, 호크아이로 어벤져스 팀을 구성하고 로키와 그의 군대를 막고 큐브를 탈환하려고 합니다.

(* 너무 슈퍼히어로즈 이야기만 했는데요. 어벤져스에는 블랙위도우, 닉퓨리, 호크아이에 대한 비중이 많아져서 더 속시원해졌다고나 할까요?^^ 이들에 대해서도 아래에서 잠깐 언급하도록 하겠습니다.)


캡틴 아메리카 퍼스트 어벤져 (2011년 개봉)

2011년에 개봉했지만 스토리의 역사상 가장 오래된 캡틴 아메리카 입니다. 캡틴 아메리카는 우리나라에는 다소 생소하게 느껴지는 슈퍼히어로지만 북미권 문화에서는 스파이더맨과 같은 인기를 누렸던 마블 캐릭터 입니다. 캡틴 아메리카 퍼스트 어벤져는 올해 어벤져스를 만들기 위해서 다소 어거지로 만들어졌다는 느낌이 강한 영화입니다. 어벤져스를 보고 캡틴 아메리카를 다시봐야겠다는 분들이 있다면 그다지 추천하고 싶지는 않습니다.-_-;;

어벤져스에서 문제의 발단이 되었던 "큐브"가 캡틴 아메리카 시절에 처음 등장합니다. 이때는 2차 세계대전이었고 독일군의 요한 슈미트 장군이 큐브를 이용 신무기를 개발하고 세계를 지배할 야망을 가지게 됩니다.

(큐브는 고대 신들의 보물이라고 합니다. 영화 토르에서 나왔던 오딘[토르의 아버지]의 보물이라고 하네요. 시공간을 넘나들 수 있는 그런 용도인가 봅니다.)

슈퍼솔져를 연구중이었던 미국의 결과물이 정의와 애국심으로 똘똘 뭉쳐진 캡틴 아메리카죠. 캡틴 아메리카가 악당으로 부터 미국 뉴욕을 구하고 큐브가 쉴드의 손에 들어오게 됩니다. 이 때 당시는 토니 스타크(아이언맨)의 아버지 하워드 스타크의 시대죠. 당시 하워드 스타크는 미국 최고의 무기 엔지니어 입니다. 영화를 보면 스타크 회사의 간접광고가 꾀 많이 나옵니다.

어벤져스에서 캡틴 아메리카를 노친네라고 놀리는데요. 이유는 캡틴 아메리카가 2차 세계대전 때의 인물이기 때문입니다.. 당시 악당 요한 슈미트를 저지하려다가 북극? 알레스카?에 추락했는데 냉동인간 상태에서 70년을 수면상태에 있다가 다시 깨어났죠. 노땅이라고 불릴만한 이유가 있었죠 ㅋ


인크레더블 헐크 (2008년 개봉)

역사상으로 봤을 때 캡틴 아메리카 다음이 헐크 입니다. 캡틴 아메리카 이후에 슈퍼 솔져와 관련된 연구의 일환중에 하나였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추측해봅니다.(물론 아닐 수도 있지만....)

2008년에 아이언맨을 처음 개봉하고 연이어 헐크를 개봉했죠. 헐크에서 부터 슈퍼히어로들을 연결시키려는 시도들이 많이 보입니다. 영화에서 헐크를 제압하기 위해서 무기를 만드는 회사가 바로 스타크죠. 이때는 하워드 스타크 시대가 아닌 토니 스타크 입니다. 이 때는 아이언맨 이전 입니다.

헐크 북미 DVD나 블루레이에서는 헐크가 정신없이 북극을 돌아 다닐때 얼음속에 냉동상태에 있는 캡틴 아메리카가 잠깐 보인다고 합니다. 영화 인크레더블 헐크의 주인공 브루스 배너 역할은 배우 애드워드 노튼이 맡았는데 어벤져스에서는 마크 러팔로가 배역을 맡았습니다.

기존의 인크레더블 헐크보다 어벤져스에의 액션이 더 쿨했다는 의견들도 보이는군요^^


아이언맨 (2008년 개봉)

역사적으로는 헐크 다음이지만 개봉은 가장 빨랐던 아이언맨입니다. 토니 스타크가 슈퍼히어로가 되는 시점이죠. 이때 부터 쉴드의 콜슨요원과 닉퓨리(사무엘 젝슨)가 본격적으로 등장합니다. 아이언맨2에서는 블랙 위도우(스카렛 요한슨)이 쉴드의 요원으로 처음 등장하게 되죠. 아이언맨2에서는 캡틴 아메리카의 방패가 잠깐 등장하기도 합니다. 팔라듐 중독 때문에 기존의 것을 대체하는 새로운 에너지 물질을 만들때 받침대 역할을 했죠. 당시 콜슨요원이 다른 미션으로 자리를 뜨는데 그때 토르의 망치가 지구에 떨어지는 상황 때문이었습니다. 토르와 은근히 연결되는 부분이죠.

아이언맨은 2013년에 아이어맨3이 개봉할 것이라고 하네요.

토르, 천둥의 신 (2011년 개봉)

토르가 개봉되고 나서야 어벤져스가 만들어지기 위한 모든 준비가 끝이난 셈이죠. 토르에 악당으로 나왔던 토르의 동생 로키가 지구에 큐브를 노리면서 어벤져스가 시작됩니다. 토르는 신의 세계인 아스가르드 사람입니다. 즉, 외계인? 이죠. 아스가르드의 왕은 제우스이며 토르는 그의 아들이죠. 로키는 토르의 동생이지만 아스가르드 소속이 아닙니다. 적의 아이를 양자로 삼은거죠. 정확히 어디였는지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 영화 토르에서 토르는 불필요한 전쟁을 일으켜 힘을 잃고 지구로 귀향살이를 가죠. 로키는 아스라르드의 왕이 되고자하는 야욕을 보입니다.

토르가 지구에 귀향왔을 때 쉴드의 콜슨 요원과 만나게 됩니다. 이때 호크아이가 처음으로 등장하게 됩니다.(호크아이는 어벤져스에서 활을 쏘는 요원입니다.) 어벤져스에서 로키에게 조종당해서 포털을 열었던 셀빅 박사도 토르에서 토르의 친구가 됩니다.

암튼 토르에서 로키는 행방불명되는데 군대를 이끌고 어벤져스에 다시 등장하는군요. 그런데 토르가 지구에 어떻게 다시 오게 되었는지 의문입니다. 토르가 지구에 오려면 무지개 다리가 있어야 하는데요. 무지개 다리는 영화 마지막 부분에서 파괴되는데 어떤 에너지로 지구에 오게 되었는지 궁금하네요ㅋ


그 외에 인물들 호크아이, 블랙위도우, 마리아 힐 요원에 대한 정보

호크아이 블랙위도우

블랙위도우(스칼렛 요한슨)은 아이언맨2에 등장해서 다들 잘 알고 있죠? 이번 어벤져스에서는 어벤져스 맴버로 활약하면서 최고의 비중을 보여줍니다. 아.. 근데 활을 쏘고 있는 남자는 누구냐구요? 호크아이라는 요원인데요. 토르에서 처음 등장한 쉴드의 요원입니다. 어벤져스에서는 호크아이와 블랙위도우에 대한 과거사가 언급되면서 궁금증을 해소시킵니다. 다음 에피소드에서도 이들의 활약을 볼 수 있을 듯; 자세한 내용은 스포 우려때문에 생략입니다.


어벤져스에서 처음으로 등장한 여자 요원 마리아 힐 입니다. 항상 닉퓨리의 옆에서 그를 보좌하는 역할을 하죠. 마블 유니버스에서는 차후에 쉴드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한다고 합니다. 자세한건 별도로 다루도록 하죠.

영화 초반부터 끝까지 마리아 힐 요원을 보면서 훈훈한 느낌이 드는;;; ^^ 왠지 상처난 모습이 더 어울리는 캐릭터 입니다.


지금까지 나름 스포 피해가면서 어벤져스에 대한 사전지식과 주인공들간의 대랴적인 관계를 다루어봤습니다. 이 정도 알고 있으면 어벤져스를 감상하는데 머리아프지 않을꺼예요^^ 어벤져스 즐감하시고요. 개인적으로 캡틴 아메리카를 다시 보는 것은 추천하지 않습니다. -_-;;

Posted by 컥군 컥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송진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캡틴의 방패는 아이언맨 1탄에 스타크 어버지의 유품에서 방패가 등장했었죠

    • 컥군 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렇군요.
      아이언맨 1탄이 기억에서 가물가물 했는데
      그런 장면이 있었다니ㅎㅎ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성흔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언맨 2탄에서 토니스타크가 신 물질을 개발하려고 미니 입자가속기의 수평을 맞출 때 쉴드요원이 들고 있던 물건을 필요로 하죠 그 들고 있던 물건이 캡틴 아메리카의 방패모양이네요 ㅎㅎㅎ

  2. ㅎㅎ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스가르드의 왕은 제우스가 아니라 오딘. 그 외는 잘 봤습니다 ~

  3. 엔돌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보고왔어요. 생각지도 못했는데 정말 재미있네요. 전 아이언맨 팬인데 영웅들 다 나와서 더 재미있네요 ㅋㅋ

    • 컥군 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저도 생각했던것 보다 훨씬 재미있더라구요.
      전작에 나왔던 작품들과의 이리저리 연결되는 것에 깜작 놀랬죠 ㅎㅎ 다음 에피소드도 나온다고 하는데 벌써부터 기대 됩니다.^^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스트 어벤져를 비추하신다지만 악역 레드스컬의 정체를 알아야 어벤져스도 제대로 감상하실 수 있겠지요^^

    • 성흔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전에 오락실에서 즐겨 했었던 어벤져스 게임에 등장했던 완소 악인 ㅋㅋㅋㅋ

    • 컥군 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홋 그렇군요. 레드스컬!
      잠깐 깜빡하고 있었습니다. 역시 어벤져스를 제대로 이해하려면 모든 시리즈를 꾀차고 있어야 겠네요^^

    • 컥군 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와 성흔이 님은 오락실에서 어벤져스 게임을 하시다니
      저도 어릴적 했던 게임인데 저보다 높은 연배이실 수 있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5. lacodoc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르가 처음 로키하고 만낫을때 로키가
    아버지가 지구에 보내주느냐고 힘들엇겟어 라고 햇어요
    그걸 바탕으로 오딘이 왕의 능력으로 지구에 보낸것인지 아님 큐브 잔해로 보낸것인지 의문이 들어요

  6. 겨울왕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스트 어벤져를 보시면 하워드 스타크와 캡틴 아메리카 관계가 참 미묘하죠~캡틴 아메리카를 존경하면서 캡틴아메리카의 여인을 사모하는 ㅋ
    어벤져스에서 캡틴 아메리카와 토니 스타크가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비교해서 보면 잼있더라구요 ㅋ퍼스트 어벤져는 강추할만한 영화인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