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노트북이라도 기왕에 구입한다면, 성능 뿐만 아니라 디자인까지 고려를 하게 마련입니다. 자주 꺼내놓고 사용하는만큼 깔끔한 노트북 디자인은 구매가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이죠. 조금 일찍 결론을 내자면 LG 탭북 듀오는 미니노트북으로서 성능도 우수하고, 더 나아가 블루투스 키보드에 불필요한 거치장치가 없으며 외관도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노트북 디자인으로 스타일을 중시하는 남녀 모두에게 추천할 만하다고 하겠습니다.


관련글

LG 탭북 듀오의 색상은 퓨어화이트/ 프리미엄 블랙이 있습니다. 무광택에 부드러운 질감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줍니다.




지금 시중에 나와있는 2-in-1 윈도우 태블릿의 경우 키보드에 불필요한 거치장치가 붙어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이패드에 도입되었던 스마트커버와 같이 접어서 본체를 거치하는 방식인데요. 이 경우 본체와 키보드를 분리하면 다소 산만한 느낌이 납니다. 키보드의 커버가 거치 기능을 상실해버렸으니까요.


하지만 LG 탭북 듀오의 경우 퀵스탠드가 본체에 있어서 키보드 없이도 안정적인 거치가 가능합니다. 그리고 LG 탭북 듀오의 본체와 블루투스 키보드는 자석으로 탈부착 가능합니다. 자석은 본체의 앞/뒤 양쪽으로 장착되어 있습니다. 평상시 태블릿으로 사용할 때는 디스플레이가 윗쪽으로 키보드가 뒷단으로 오도록 장착! 보관할 때는 키보드가 디스플레이를 덮도록 장착할 수 있습니다. 




본체 뒷면에는 퀵스탠드가 있어서 원하는 각도에 따라서 거치가 가능합니다. 별도의 커버를 스탠드로 사용하는 방식과 비교하면 보다깔끔해, 디자인에 많이 신경 썼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위의 사진처럼 퀵스탠드로 원하는 각도로 거치하고 블루투스 키보드를 통해서 연결하면 태블릿이 미니노트북으로 변신! 성공적! 디스플레는 터치를 통한 조작도 가능하고, 블루투스 키보드에 장착돼있는 터치패드를 이용하면 마우스 없이도 원만한 작업이 가능합니다.




퀵스탠드를 이용해서 위의 사진과 같이 거치할 수도 있습니다. 힌지를 아래로 향하게 두면 감상용이 되고, 저렇게 힌지를 위로 향하게 두면 터치모드가 됩니다. LG 로고가 위쪽으로 향하도록 거치하면 되는거죠. 퀵스탠드가 바닥에 확실히 고정되기 때문에 말 그대로 안정적인 터치가 가능합니다.




저는 주로 영상을 감상할 때 이와같이 거치합니다. 터치로 원하는 구간을 마음대로 선택하고 플레이 할 수 있다는 점!!! IPS 패널과 178도의 광시야각으로 왜곡없이 선명하고 생생한 색감으로 멀티미디어를 즐길 수 있다는 점도 마음에 쏙 든다고 하겠습니다.




키보드를 탈착하고 본체만 사용했을 때의 두께는 8.8mm라는 슬림함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본체(블루투스 키보드 탈착시) 무게는 530g입니다.



또한 키보드를 장착했더라도 1.5cm의 두께로 제 손가락 두께보다는 얇은^^;; 블루투스 키보드 무게는 262g으로 LG 탭북 듀오 본체와 결합했을때 792g 입니다. 전용 어댑터(107g)을 합쳐도 899g입니다. 슬림함과 가벼운 무게로 휴대성 하나는 확실하다고 하겠습니다.



지금까지의 내용을 동영상으로 빠르게 리뷰해볼까요? 위 리뷰영상을 참고해주세요^^




저장공간의 확장을 위해서 마이크로 SD카드를 장착할 수 있으며, USB의 경우 빠른 데이터 전송을 지원하는 USB 3.0 포트가 측면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윈도우 태블릿으로는 군더더기 없이 깔끔함을 보여주는 미니노트북 디자인! 키보드 없이도 안정적인 거치와 조작이 가능한 퀵스탠드! 그리고 탈착하기 편한 노트북 디자인에 휴대성을 배려한 슬림함까지 LG 듀플랩의 매력을 두루두루 살펴봤습니다.


또한 인텔 아톰(베이트레일) 프로세서로 배터리 사용시간이 장시간 늘어났다는 점, eBook을 즐겨보는 분들에게 비교적 눈의 피로를 적게 받으면서 편안한 리딩을 할 수 있는 리더모드 등 괜찮은 윈도우 태블릿 & 미니노트북을 고려하는 분들에게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Posted by 컥군 컥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